본문 바로가기

인문학 석강

<지식의 통섭> - 1편"문과와 이과의 경계를 허물어라!"

 
최재천 교수의 《통섭의 시대, 생물학의 시대》
1편 "문과와 이과의 경계를 허물어라!"
  • 이동통신망을 이용하여 영상을 보시면 별도의 데이터 통화료가 발생할 수 있습니다.
  • 네트워크 상황에 따라 재생이 원활하지 않을 수 있습니다.
  • 저작권으로 인해 자막을 제공하지 않습니다.
  • 오프라인 강연을 편집하여 제공해 드리며, 사정에 따라 매끄럽지 않을 수도 있습니다.

동영상 Play 안 될 경우 FAQ > 멀티미디어를 통해 확인하시기 바랍니다.

우리는 고등학교 때 문과와 이과로 나눠지고, 다시 대학교와 대학원에서 세부전공별로 쪼개져 자신이 전공하는 학문만 파고들게 된다. 하지만 문과와 이과가 나눠져 있는 것처럼 우리가 사는 세상도 그렇게 절반으로 쪼개져 있는 것일까? 국내에 《통섭》이라는 화두를 처음으로 던져 화제를 일으켰던 최재천 교수가 인문학과 자연과학이 분리되어 있는 우리나라의 현실에 대해 일침을 가한다.
  • 21세기 가장 중요한 이슈는 바로 생명이다!
  • 자연과학은 사실 공학보다 인문학에 가까운 학문이다!
  • 현재 우리나라는 인문학과 자연과학이 분리되어 있으나 점차 그 장벽이 사라질 것이다!
  • 학문의 경계를 넘나들 수 있어야 창조경제가 가능하다!
  • 과학자들은 자신의 연구 분야에 대한 '과학의 부동산'이 있다!
강연사진
강연자 소개
최채천 교수
최채천 교수
이화여자대학교 석좌교수, 국립생태원 원장
하버드대학교 대학원 생물학 박사
우리 시대의 대표적인 통섭학자로서 자연과학과 인문학의 경계를 넘나들며 활발한 연구를 진행하는 동시에 과학의 대중화에도 앞장서고 있다. 하버드대학교 은사인 에드워드 윌슨 교수의 책 Consilience를 《통섭》이라는 제목으로 번역하여 학문 간 교류와 소통의 필요성을 널리 알렸다. 서울대학교 동물학과를 졸업하고 미국 펜실베이니아 주립대학교 생태학부에서 석사학위를, 하버드대학교 생물학과에서 석사학위와 박사학위를 취득했다. 서울대학교 생명과학부 교수를 거쳐 현재는 이화여자대학교 에코과학부 석좌교수로 재직 중이다

소셜 댓글

SNS 로그인후 댓글을 작성하시면 해당 SNS와 동시에 글을 남길 수 있습니다.

신청

서비스 신청 시 정보등록 및 개인정보취급위탁에 동의가 필요합니다.

  • - -

개인정보 변경을 원하시면 개인정보 관리에서 변경 가능합니다.

소비자 권익보호에 관한 사항


본 동의를 거부하시는 경우에는 회원가입 및 정상적인 서비스 이용이 불가능하며 동의하시더라도 홈페이지 ‘마이페이지’ 메뉴 및 고객만족센터(1588-1001)를 통해 홈페이지의 회원탈퇴를 하실 수 있습니다.

홈페이지는 효과적인 서비스 이행을 위해 아래와 같이 개인정보의 취급을 위탁하고 있고, 개인정보 취급을 위탁받은 업무의 수행에 필요한 최소한의 범위내에서 개인정보취급을 위탁받은 수탁자는 위탁 받은 업무의 수행에 필요한 최소한의 범위내에서 개인정보를 취급하게됩니다. 개인정보 취급위탁을 하는 업무의 내용 및 수탁자는 다음과 같습니다.

 

[업체명]는 [서비스명]서비스를 제공하면서 회원인증에 필요한 '아이디'를 해당 서비스를 종료일로부터 최대 30일 이내 또는 위탁계약 종료시까지 개인정보를 위탁합니다.

완료

신청 완료 되었습니다.

서비스 이용안내

eBook & 영상콘텐츠 서비스는 ‘광화문에서 읽다 거닐다 느끼다’ 사이트 회원중 ‘교보생명 계약고객’ 전용 서비스입니다.

계약고객이신 경우 로그인하시면 본 콘텐츠를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아직 계약고객으로 인증하지 않은 고객님은 로그인 후 개인정보관리 페이지에서 계약고객으로 인증하시면 바로 콘텐츠를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서비스 이용안내

eBook & 영상콘텐츠 서비스는 ‘광화문에서 읽다 거닐다 느끼다’ 사이트 회원중‘교보생명 계약고객’ 전용 서비스입니다.

‘교보생명 계약고객 인증고객이 로그인’을 하시면 eBook & 영상콘텐츠 를 자유롭게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교보생명 계약고객 인증은 개인정보 관리 메뉴에서 받으실 수 있습니다.

공유하기

URL 공유시 전체 선택하여 복사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