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전의 지혜

미국으로 떠난 황금의 여인

고전의지혜 : 미국으로 떠난 황금의 여인 : 클림트의 <아델레 블로흐-바우어의 초상 /> 고전의지혜 : 미국으로 떠난 황금의 여인 : 클림트의 <아델레 블로흐-바우어의 초상 />
고전의지혜 : 미국으로 떠난 황금의 여인 : 클림트의 <아델레 블로흐-바우어의 초상

2006년 6월, 한 여인의 초상화가 회화 작품 사상 최고가인
1억3천5백만 달러, 한화로 약 1,600억 원에 판매된다.

작품의 이름은 <아델레 블로흐-바우어의 초상>.
오스트리아의 황금빛 화가, 구스타프 클림트의 대표작 중 하나다.

오스트리아 빈의 미술관에 전시되어 있던
세기의 걸작이 어떻게 경매시장에 나오게 된 걸까?

고전의지혜 : 미국으로 떠난 황금의 여인 : 클림트의 <아델레 블로흐-바우어의 초상
  • 이동통신망을 이용하여 영상을 보시면 별도의 데이터 통화료가 발생할 수 있습니다.
  • 네트워크 상황에 따라 재생이 원활하지 않을 수 있습니다.

동영상 재생이 안 될 경우 FAQ > 멀티미디어 를 통해 확인하시기 바랍니다.

* 본 콘텐츠는 역사적 사건을 기반으로 만들어졌으며, 일부 내용은 사실과 다를 수 있습니다.

고전의지혜 : 미국으로 떠난 황금의 여인 : 클림트의 <아델레 블로흐-바우어의 초상 고전의지혜 : 미국으로 떠난 황금의 여인 : 클림트의 <아델레 블로흐-바우어의 초상
  • 클림트의 붓끝에서 탄생한 황금의 여인

    1903년 유대인 출신의 사업가 페르디난트는 당시 오스트리아 최고의 화가인 클림트에게 아내 아델레의 초상화를 부탁한다. 초상화를 그리는 동안 클림트에게 아델레는 후원자이자, 친구 그리고 그 이상의 중요한 존재가 된다.

    3년 후, 화려한 황금빛 문양과 창백한 아델레의 얼굴이 대비되는 <아델레 블로흐-바우어의 초상>이 완성되고, 아델레는 오스트리아 사교계의 유명인이 된다.

  • 아내와 두 번 이별한 페르디난트

    1928년, 아델레는 자신의 초상화를 오스트리아 미술관에 기증해달라는 유언과 함께 세상을 뜨게 된다. 하지만 아내의 초상화마저 잃고 싶지 않았던 페르디난트는 그녀의 방 안에 초상화를 걸어둔다.

    하지만 10년 후, 독일의 나치 정권이 오스트리아를 점령하자 유대인 출신의 페르디난트는 스위스로 망명을 가게 되고, 나치가 아델레의 초상화를 포함한 페르디난트의 재산을 강탈한다.

    1945년 망명 생활에 지친 페르디난트는 자신의 재산을 조카 마리아에게 물려주겠다는 유언을 남기고 쓸쓸한 죽음을 맞이한다. 이후 나치가 약탈한 예술품들이 오스트리아 정부에 반환되면서 아델레의 초상화는 <벨베데레 궁전>에 전시된다.

  • 오스트리아 정부에 소송을 걸다

    1998년, 미국으로 망명한 페르디난트의 조카 마리아는 뉴스를 통해 아델레의 초상화의 소유권자가 자신임을 알게 된다. 긴 소송 끝에 오스트리아 정부와의 소송에서 승리를 거둔 마리아는 아델레의 초상화를 돌려 받는다.

    마리아는 대중에게 공개하는 조건으로 작품을 판매하기로 결심하고, 결국 에스티 로더 그룹의 회장이 회화 작품 사상 최고가인 약 1.600억 원에 구매하여 뉴욕의 <노이에 갤러리>에 전시하게 된다.

관람 정보

  • 벨베데레 궁전

    이미지 출처 | Shutterstock

    벨베데레 궁전

    오스트리아의 수도 빈에 위치해 있으며, 일반적으로 시내 중심가에서 트램을 타고 이동한다.

    본래 오이겐 폰 사보이 공의 궁전이었으나, 합스부르크 가에서 궁전을 매입해 증축하고 미술품을 전시하면서 미술관의 역할도 함께 하게 되었다.

    구스타프 클림트의 대표작인 <키스>, <유디트I>, 에곤 실레의 <죽음과 소녀>, <포옹> 등 유명한 작품들을 소장하고 있어, 오스트리아 빈을 찾은 여행객들의 필수 코스 중 하나다.
  • 노이에 갤러리

    이미지 출처 | Shutterstock

    노이에 갤러리

    뉴욕 5번가와 86번가 사이에 위치해 있으며, 간판이 작아 지나칠 수도 있으니 주의 깊게 살피며 찾아가야 한다.

    유명 화장품 브랜드인 에스티 로더 그룹의 회장인 로널드 로더가 건립한 미술관으로, 독일과 오스트리아의 근대 미술 작품들이 전시되어 있다. 이 미술관의 대표적인 작품이 바로 클림트의 <아델레 블로흐-바우어의 초상>이다.

    미술관 1층에 위치한 <사바르스키 카페>는 독일과 오스트리아 요리를 주로 하는데 맛집으로 인기가 높다.

  • 본 콘텐츠는 저작권법에 의하여 보호받는 저작물입니다.
  • 본 콘텐츠는 사전 동의 없이 상업적 무단복제와 수정, 캡처 후 배포 도용을 절대 금합니다.
작성일
2020-05-25

소셜 댓글

SNS 로그인후 댓글을 작성하시면 해당 SNS와 동시에 글을 남길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