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전의 지혜

루브르의 피렌체 여인 - 모나 리자

고전의지혜 피렌체의 랜드마크 속에 숨은 두 예술가의 치열한 이야기 고전의지혜 피렌체의 랜드마크 속에 숨은 두 예술가의 치열한 이야기

매년 550만 명이 방문하는 프랑스 파리의 루브르 박물관.

사람들이 이곳을 찾는 가장 큰 이유는 세계에서 가장 유명한 회화,
레오나르도 다 빈치의 <모나 리자>가 있기 때문이다.

이탈리아 천재 예술가의 작품이 어떻게 프랑스로 건너와
루브르 박물관을 대표하는 작품이 될 수 있었던 걸까?

 
  • 이동통신망을 이용하여 영상을 보시면 별도의 데이터 통화료가 발생할 수 있습니다.
  • 네트워크 상황에 따라 재생이 원활하지 않을 수 있습니다.

동영상 재생이 안 될 경우 FAQ > 멀티미디어 를 통해 확인하시기 바랍니다.

* 본 콘텐츠는 역사적 사건을 기반으로 만들어졌으며, 일부 내용은 사실과 다를 수 있습니다.

고전의 지혜,피렌체의 랜드마크 속에 숨은 두 예술가의 치열한 이야기-2 고전의 지혜,피렌체의 랜드마크 속에 숨은 두 예술가의 치열한 이야기-2
  • 인생 최고의 후원자를 만나다

    한 곳에 정착하지 못하고 후원자를 찾아 피렌체, 밀라노, 로마 등으로 떠돌아다니던 레오나르도 다 빈치는 교황을 따라 볼로냐에 갔다가 프랑스의 왕, 프랑수아 1세를 만나게 된다.

    프랑수아 1세는 이탈리아 예술을 동경하며, 프랑스에 르네상스를 재현하고 싶어 했다. 레오나르도에게 푹 빠진 프랑수아 1세는 초청장을 보내고, 레오나르도는 자신의 짐을 모두 정리해 프랑스로 떠나게 된다.

  • 레오나르도가 남긴 초상화

    4년 후 레오나르도가 노환으로 세상을 떠나게 되자, 그가 늘 지니고 다니던 한 여인의 초상화를 프랑수아 1세가 소장하게 되었으니, 이 작품이 바로 <모나 리자>다.

    이후 <모나 리자>는 베르사유 궁전에 보관되어 있다가, 프랑스 대혁명 이후 루브르 박물관으로 옮겨져 시민들에게 공개된다. 하지만 당시 <모나 리자>는 루브르가 소장하고 있는 수많은 작품 중 하나로 취급을 받고 있었다.

  • 세계에서 가장 유명한 미소

    1911년, 루브르에 걸려 있던 <모나 리자>가 감쪽같이 사라지는 도난 사건이 발생한다. 이로 인해 <모나 리자>는 루브르에 없지만 루브르에서 가장 유명한 작품이 되었다.

    2년 후, 그림 도둑이 이탈리아에서 <모나 리자>를 팔려다가 붙잡히게 된다. 이탈리아 정부는 작품을 프랑스에 돌려주기 전, 이탈리아에서 순회 전시를 하게 되고, 이로 인해 <모나리자>는 더욱 유명세를 타게 된다.

    마침내 <모나 리자>는 루브르 박물관으로 돌아오게 되고, 그 유명한 미소를 직접 보기 위해 전 세계의 사람들이 루브르로 몰려오게 된다..

관람 정보

  • 기베르티의 천국의 문

    이미지 출처 | Shutterstock

    루브르 박물관

    매년 550만 명이 방문하고 약 30만 점의 예술품을 소장하고 있는 세계적으로 손꼽히는 박물관이다.

    프랑스 파리의 중심가인 리볼리가에 위치해 있으며, 12세기 후반 요새로 만들어졌으나 16세기 중반 왕궁으로 재건축되면서 규모가 커졌고, 1793년 궁전의 일부가 미술관으로 사용되면서 박물관으로 탈바꿈하기 시작했다.

    루브르 궁의 안뜰인 나폴레옹 광장에 툭 튀어나온 거대한 유리 금속 피라미드가 주 출입구로, 성수기에는 줄이 길게 늘어서기 때문에 사전에 입장권을 구매하고 홈페이지에서 예약하는 것이 좋다.
  • 루브르 박물관에서 가장 인기 있는 작품인 <모나 리자>를 보기 위해서는 별도로 줄을 서야 하며, 수많은 사람들에 둘러싸여 짧은 시간 동안만 감상할 수 있다. 또 간혹 전시 위치가 바뀌는 경우가 있으니 현장에서 잘 확인해야 한다.
  • 본 콘텐츠는 저작권법에 의하여 보호받는 저작물입니다.
  • 본 콘텐츠는 사전 동의 없이 상업적 무단복제와 수정, 캡처 후 배포 도용을 절대 금합니다.
작성일
2020-04-13

소셜 댓글

SNS 로그인후 댓글을 작성하시면 해당 SNS와 동시에 글을 남길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