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광화문 읽거느 새단장 기념 이벤트 2016.01-18~02.29광화문 읽거느 새단장 기념 이벤트 2016.01-18~02.29

Art & Culture

모네, 그 위대한 시선(3) - 빛을 향한 집념

Art & Culture : 클로드 모네, 그 위대한 시선(3) - 빛을 향한 집념 Art & Culture : 클로드 모네, 그 위대한 시선(3) - 빛을 향한 집념

혹시 마네와 모네, 헷갈렸던 경험 있으신가요?
모네보다 8살 위인 마네는 파리 미술계에 혜성처럼 등장했고,
당시 진보적인 예술을 꿈꿨던 젊은 화가들의 워너비였습니다.

마네가 모네의 재능을 인정하게 되면서 두 사람은 서로 긍정적 영향을 주고 받습니다.
미술사는 두 사람에 대해 ‘모더니즘과 인상주의 회화의 시작, 마네’,
‘인상주의의 완성, 모네’라는 평가를 합니다.
 
  • 이동통신망을 이용하여 영상을 보시면 별도의 데이터 통화료가 발생할 수 있습니다.
  • 네트워크 상황에 따라 재생이 원활하지 않을 수 있습니다.

동영상 재생이 안 될 경우 FAQ > 멀티미디어 를 통해 확인하시기 바랍니다.

* 본 콘텐츠는 역사적 사건을 기반으로 만들어졌으며, 일부 내용은 사실과 다를 수 있습니다.

Art & Culture : 왜 베토벤인가?(1) - 클로드 모네, 그 위대한 시선(3) - 빛을 향한 집념 Art & Culture : 왜 베토벤인가?(1) - 클로드 모네, 그 위대한 시선(3) - 빛을 향한 집념
Art & Culture : 클로드 모네, 그 위대한 시선(3) - 빛을 향한 집념

모네, 마네로부터 영감을 받다

마네의 <풀밭 위의 점심>은 당시 프랑스 화단을 충격에 빠뜨리고 마네를 일약 스타로 만들어준 유명한 작품입니다. 기존 살롱 회화에서 흔히 등장하는 신화 속 비너스 대신에 동네에서 마주쳤을 법한 여자가 벌거벗고 양복 입은 신사들 사이에 앉아있으니 관객들 눈에는 굉장히 외설적으로 보여진 것이죠. 게다가 기존의 스타일과는 다르게 표현된 깊이감과 원근법, 미완성처럼 느껴지는 거친 붓질로 사람들은 “이 그림은 쓰레기다.”라면서 격렬하게 비난했습니다.

후배 화가 모네는 마네의 이 작품을 보고 ‘그림이 이렇게 새로울 수도 있구나…’ 하면서 큰 영감을 받습니다. 그래서 2년 뒤에 마네가 그린 <풀밭 위의 점심(1863)>을 재해석한 또 다른 <풀밭 위의 점심(1865)>을 그립니다. 비슷한듯 하면서도 많이 다른 두 그림, 마네의 그림이 인물화라고 하면 모네의 그림은 풍경화에 가깝다고 할 수 있습니다. 마네는 인물의 얼굴과 개성, 인상착의를 또렷하게 그린 반면, 모네는 숲으로 내려쬐는 햇살과 인물에 반사되는 빛을 포착하여 그린 것이죠.

모네, 마네를 넘어서다

모네는 마네로부터 그림을 2차원 평면 위의 붓질로 이해하기 시작했고, 시대의 풍경을 자신만의 시각으로 해석해 나갑니다. 루앙 대성당 연작 시리즈가 바로 그것입니다. 모네의 관심사는 오로지 성당 벽면이 반사하고 있는 수많은 빛의 변화였기에, 그림에서 성당은 과거 풍경화에서 보이던 공간감과 원근법은 찾아볼 수 없고 거의 평면에 가까운 추상화처럼 표현됩니다. 모네는 다양한 날씨와 빛의 변화를 관찰하기 위해 성당 건너편 여관방에서 14개의 캔버스를 동시에 펼쳐놓고 아침부터 저녁까지 시간대별로 캔버스를 바꿔가며 해가 지는 순서대로 빛의 변화를 그렸습니다. 변화하는 빛을 화폭에 잡아두기 위해 눈은 쉴 새 없이 빛을 분별해야 했고, 붓은 빛의 속도로 움직여야 했겠죠. 빛의 변화에 얼마나 혹독하게 집중해야 했을지, 같은 시간 같은 자리에 얼마나 오래 서있어야 했을지 상상이 됩니다. 그리고 결국 모네는 흐르는 시간을 붙잡는 거의 불가능한 프로젝트를 완성해냅니다.


  • 본 콘텐츠는 저작권법에 의하여 보호받는 저작물입니다.
  • 본 콘텐츠는 사전 동의 없이 상업적 무단복제와 수정, 캡처 후 배포 도용을 절대 금합니다.

소셜 댓글

SNS 로그인후 댓글을 작성하시면 해당 SNS와 동시에 글을 남길 수 있습니다.

신청

서비스 신청 시 정보등록 및 개인정보취급위탁에 동의가 필요합니다.

  • - -

개인정보 변경을 원하시면 개인정보 관리에서 변경 가능합니다.

소비자 권익보호에 관한 사항


본 동의를 거부하시는 경우에는 회원가입 및 정상적인 서비스 이용이 불가능하며 동의하시더라도 홈페이지 ‘마이페이지’ 메뉴 및 고객만족센터(1588-1001)를 통해 홈페이지의 회원탈퇴를 하실 수 있습니다.

홈페이지는 효과적인 서비스 이행을 위해 아래와 같이 개인정보의 취급을 위탁하고 있고, 개인정보 취급을 위탁받은 업무의 수행에 필요한 최소한의 범위내에서 개인정보취급을 위탁받은 수탁자는 위탁 받은 업무의 수행에 필요한 최소한의 범위내에서 개인정보를 취급하게됩니다. 개인정보 취급위탁을 하는 업무의 내용 및 수탁자는 다음과 같습니다.

 

[업체명]는 [서비스명]서비스를 제공하면서 회원인증에 필요한 '아이디'를 해당 서비스를 종료일로부터 최대 30일 이내 또는 위탁계약 종료시까지 개인정보를 위탁합니다.

완료

신청 완료 되었습니다.

서비스 이용안내

eBook & 영상콘텐츠 서비스는 ‘광화문에서 읽다 거닐다 느끼다’ 사이트 회원중 ‘교보생명 계약고객’ 전용 서비스입니다.

계약고객이신 경우 로그인하시면 본 콘텐츠를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아직 계약고객으로 인증하지 않은 고객님은 로그인 후 개인정보관리 페이지에서 계약고객으로 인증하시면 바로 콘텐츠를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서비스 이용안내

eBook & 영상콘텐츠 서비스는 ‘광화문에서 읽다 거닐다 느끼다’ 사이트 회원중‘교보생명 계약고객’ 전용 서비스입니다.

‘교보생명 계약고객 인증고객이 로그인’을 하시면 eBook & 영상콘텐츠 를 자유롭게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교보생명 계약고객 인증은 개인정보 관리 메뉴에서 받으실 수 있습니다.

공유하기

URL 공유시 전체 선택하여 복사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