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미술관으로 간 문학

김소월의 <눈>이 신장식의 그림으로

신동엽의 <담배연기처럼 />이 최영의 그림으로
신장식 / 눈 / 캔버스에 한지 아크릴릭 / 45X45cm / 2020

새하얀 흰 눈, 가•‘얍게 밟을 눈,
재 갓타서 날닐 듯 꺼질 듯한 눈,
바람엔 흣터저도 불길에야 녹을 눈.
게집의 마음. 님의 마음.

- 김소월 시 「눈」 전문

신장식

화가, 1959년생
서울대학교 미술대학 회화과 및 동대학원 졸업

개인전 35회
사바나미술관, 부산시립미술관, 뉴욕 스페이스인아츠, 파리국제예술공동체 등

단체전 및 초대전
금강산: 희망 / 동덕아트갤러리
금강 12경 / 금산갤러리
남북정상회담 회담장 상팔담에서 본 금강산 / 판문점 평화의 집
Diamond Mountains / 메트로폴리탄박물관 한국관
한국 근현대미술 거장전 / 63스카이아트 미술관 등

김소월 (1902 ~ 1934)

시인
시집 『진달래꽃』 등

  • 본 콘텐츠는 저작권법에 의하여 보호받는 저작물입니다.
  • 본 콘텐츠는 사전 동의 없이 상업적 무단복제와 수정, 캡처 후 배포 도용을 절대 금합니다.
작성일
2020-11-24

소셜 댓글

SNS 로그인후 댓글을 작성하시면 해당 SNS와 동시에 글을 남길 수 있습니다.

공유하기

URL 공유시 전체 선택하여 복사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