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고전의 지혜

순교자와 영웅을 탄생시키다, 자크 루이 다비드

고전의지혜 : 순교자와 영웅을 탄생시키다, 자크 루이 다비드 /> 고전의지혜 : 순교자와 영웅을 탄생시키다, 자크 루이 다비드 />
고전의지혜 : 순교자와 영웅을 탄생시키다, 자크 루이 다비드

유럽연합의 본부가 위치해 있어 유럽의 수도로 불리는 벨기에 브뤼셀.
‘벨기에의 루브르’라는 별명이 있을 정도로
수많은 예술품을 소장하고 있는 <벨기에 왕립 미술관>에는
프랑스 화가 자크 루이 다비드의 대표작 <마라의 죽음>이 전시되어 있다.

흥미로운 사실은 이와 똑같은 작품이
프랑스 파리의 <루브르 박물관>에도 전시되어 있다는 것.
벨기에와 프랑스를 대표하는 미술관에
똑같은 그림이 전시되어 있는 이유는 과연 무엇일까?

고전의지혜 : 순교자와 영웅을 탄생시키다, 자크 루이 다비드
  • 이동통신망을 이용하여 영상을 보시면 별도의 데이터 통화료가 발생할 수 있습니다.
  • 네트워크 상황에 따라 재생이 원활하지 않을 수 있습니다.

동영상 재생이 안 될 경우 FAQ > 멀티미디어 를 통해 확인하시기 바랍니다.

* 본 콘텐츠는 역사적 사건을 기반으로 만들어졌으며, 일부 내용은 사실과 다를 수 있습니다.

고전의지혜 : 순교자와 영웅을 탄생시키다, 자크 루이 다비드 /> 고전의지혜 : 순교자와 영웅을 탄생시키다, 자크 루이 다비드 />
  • 잔혹한 혁명가의 허무한 죽음

    1793년 여름, 프랑스 혁명의 주역으로 반대파를 색출하고 처단하는 역할을 맡고 있던 장 폴 마라는 피부병을 다스리기 위해 욕조에 몸을 담근 채 업무를 보고 있었다. 이때 한 여인이 중요한 정보를 제공하겠다며 마라와의 만남을 청하고, 이를 의심 없이 수락한 마라는 그녀의 칼에 목숨을 잃고 만다.

  • 순교자로 다시 태어난 마라

    마라의 가까운 친구이자 정치적 동료였던 화가 자크 루이 다비드는 마라의 집을 찾아가 참혹한 현장을 그림에 담기 시작했다. 다비드는 그림 속에서 마라의 외모를 미화함으로써 그의 잔혹한 모습은 가려지고 혁명을 위해 희생한 순교자의 모습만 남게 되었다.

  • 혼란 속에 등장한 전쟁 영웅

    연이은 전쟁으로 혼란이 계속되던 프랑스에 전쟁 영웅이 등장했으니, 그가 바로 나폴레옹이었다. 쿠데타에 성공한 나폴레옹은 다비드를 불러 알프스를 넘는 자신의 모습을 그려달라고 요청한다. 역사에 길이 남을 영웅의 모습으로 그려진 그림을 보고 만족한 나폴레옹은 그를 전속 화가로 임명하고, 다비드는 프랑스 최고의 화가로 전성기를 보내게 된다.

  • 프랑스 최고 화가의 쓸쓸한 최후

    연합군과의 전쟁에서 패하면서 나폴레옹은 외딴 섬에 유배된다. 다비드는 프랑스를 떠나 벨기에 브뤼셀로 망명한 후 타지에서 쓸쓸한 죽음을 맞이하게 된다.

관람 정보

  • 벨기에 왕립 미술관 />

    이미지 출처 | Shutterstock

    벨기에 왕립 미술관

    15세기부터 현대를 아우르는 2만여 점의 작품을 소장하고 있어 ‘벨기에의 루브르’라는 별명을 갖고 있다.

    제작 시기 및 주제를 고려하여 올드 마스터스 미술관, 세기말 미술관, 르네 마그리트 미술관, 현대 미술관으로 구성되어 있다.

    루벤스, 브뤼헬 등 플랑드르 화가의 작품을 감상할 수 있는 올드 마스터스 미술관과 벨기에가 자랑하는 초현실주의 화가 르네 마그리트의 작품이 200여 점이나 전시되어 있는 르네 마그리트 미술관이 인기가 많다.

    브뤼셀 중앙역에서 도보로 10분 거리에 있으며, 브뤼셀의 상징인 오줌싸개 소년 동상도 10분 정도 걸으면 만날 수 있으며, 2018년부터 한국어 오디오 가이드를 제공하고 있다.


  • 본 콘텐츠는 저작권법에 의하여 보호받는 저작물입니다.
  • 본 콘텐츠는 사전 동의 없이 상업적 무단복제와 수정, 캡처 후 배포 도용을 절대 금합니다.
작성일
2020-07-15

소셜 댓글

SNS 로그인후 댓글을 작성하시면 해당 SNS와 동시에 글을 남길 수 있습니다.

공유하기

URL 공유시 전체 선택하여 복사하세요.